캠코 대경본부, 기부금 전달을 통해 쪽방 주민들의 자활사업 지원

캠코 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대구경북본부(본부장 박상원)는 19일 대구 중구 '행복나눔의 집'에서 쪽방 주민들의 자활사업 지원을 위한 300만원 상당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또 중구 북성로 일대 쪽방촌 50여호를 돌며 생필품을 배달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