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한 손길 10호]“어려움은 나누고 마음은 더하는 일에 함께해야죠”

정광숙, 정재숙 명동돼지한마리 신매점 공동대표

 

정광숙(왼쪽)·정재숙 대표(오른쪽) 명동돼지한마리 신매점 공동대표가 매일신문과 가정복지회가 공동 기획한 '귀한 손길' 캠페인에 참여한 열 번째 손길이 됐다. 가정복지회 제공 정광숙(왼쪽)·정재숙 대표(오른쪽) 명동돼지한마리 신매점 공동대표가 매일신문과 가정복지회가 공동 기획한 '귀한 손길' 캠페인에 참여한 열 번째 손길이 됐다. 가정복지회 제공

명동돼지한마리 신매점 정광숙, 정재숙 공동대표가 매일신문과 가정복지회의 공동 기획 캠페인 '귀한 손길'의 열 번째 손길이 됐다.

정광숙, 정재숙 공동대표는 코로나19 여파로 대구 경제가 급속히 얼어붙어 힘들지 않은 사람이 없다지만 빈곤 가정에 더 많은 도움이 필요하다는 이야기를 듣고 귀한 손길 캠페인에 동참하게 됐다고 했다. 이들은 "힘든 시기에 나누는 마음이야말로 가장 좋은 치료제라고 생각한다"며 "어려운 이웃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건강한 삶을 회복할 수 있도록 많은 사람에게 나눔 활동을 알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귀한 손길' 캠페인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국내외 저소득가정과 아동·청소년들에게 어제와 다른 내일을 설계할 수 있도록 꿈을 지원하는 캠페인이다. 캠페인에 참여하고자 하는 기부자(개인·단체·기업)는 가정복지회(053-287-0071)에서 신청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