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의성청송영덕' 김희국 "청송 관광·영덕 발전 최선"

통합당 경북 경선 승리 후보

김희국 전 국회의원 김희국 전 국회의원

4·15 총선 미래통합당 군위의성청송영덕 후보 경선에서 김희국 예비후보가 천영식 예비후보와 맞붙어 승리했다.

김 예비후보는 20일 "지난 18일과 19일 치러진 경선 여론조사에서 압도적으로 지지해 주시고 선택해주신 군위의성청송영덕 군민들께 감사드린다"며 "4·15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 지역과 나라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특히 "국토부 차관을 거친 공직 경험을 토대로 ▷경북 북부지역의 최대 현안인 통합신공항 이전 문제 해결 ▷군위~의성 간 국도 28호선을 4차선으로 확장 ▷중앙선 철도 복선화에 따른 철도 폐선 부지 활용 방안을 찾는 일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청송 경우 상주~영덕 간 고속도로 개통 이후 관광 산업이 크게 발전했다. 청송을 관광특구로 성장시키는 방안과 사과 가격을 안정화하는 정책과 제도를 마련하겠다"며 "영덕을 동해안 중심도시로의 발전을 위해 동해안 고속도로 건설과 철도망 구축, 해운, 수산 발전을 주요 과제로 삼고 해결 방안을 찾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고 약속했다.

김 예비후보는 "군위의성청송영덕 군민의 심부름꾼으로서 대한민국의 정체성인 자유와 번영 그리고 한·미 동맹을 굳건히 지키면서, 지역 발전을 위한 국가 계획, 예산, 입법 활동에도 성실하게 임하겠다"고 다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