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기의 필름통] 겨울왕국 열풍 시즌 2, 더욱 풍성한 서사구조로 돌아온 '겨울왕국 2' 리뷰

신화적 서사 더욱 키우며 물, 불, 바람, 땅의 정령 등장… 신비로운 색감 볼 만
'렛 잇 고' 잇는 엘사 테마곡, '숨겨진 세상'과 '쇼 유어셀프'… 삽입곡도 1편 5곡에서 2편 46곡으로 대폭 늘어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또 다시 '겨울왕국' 열풍이 시작됐다.

'겨울왕국 2'는 개봉 전 이미 사전 예매 110만 명을 돌파하며 역대급 흥행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2014년 개봉한 '겨울왕국'은 국내에서 1천29만명을 모으며 애니메이션으로는 최초로 1천만명 영화에 합류했다. 영화에 삽입된 '렛 잇 고'는 전 세계적인 히트를 치면서 총 12억7천만달러(한화 약 1조 4천억원)의 수입을 거뒀다.

21일 개봉한 '겨울왕국 2'는 이를 뛰어넘는 새 기록을 세울 것으로 보인다. 디즈니 왕국의 비주얼과 신화적인 내러티브 구성, 뮤지컬의 매혹을 한껏 뽐내는 음악, 모두가 공감할 선한 메시지까지 혀를 내두르게 한다. 전편을 능가하는 속편은 없다고 누가 말했나. '겨울왕국 2'는 전편에 비해 훨씬 다채롭고, 경이로우며 매혹적인 애니메이션이다.

5년 만에 돌아온 '겨울왕국 2'는 평화로운 아렌델 왕국의 여왕 엘사만 들을 수 있는 신비한 소리로 시작된다. 안개에 쌓인 숲의 비밀, 그 진실을 찾기 위해 엘사와 안나, 크리스토프와 올라프, 스벤이 위험한 모험을 떠난다. 그리고 엘사의 마법의 힘과 아렌델 왕국을 둘러싼 어두운 과거도 드러나기 시작한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스틸컷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스틸컷

'겨울왕국'이 매력적인 것은 마법적 요소와 우정과 사랑이란 메시지, 거기에 눈과 얼음의 미장센이다. 2편은 이런 요소들을 더욱 화려하고, 스펙터클하게 키웠다.

가장 드러나는 것은 서사구조가 훨씬 풍성해졌다는 것이다. 아렌델 왕국의 흑역사와 함께 엘사가 가진 마법의 열쇠가 드디어 밝혀진다. 엘사의 캐릭터 자체가 이미 신화적이었지만, 2편은 그 신화 탄생을 더욱 확장된 세계관으로 풀어낸다.

특히 이번에는 물과 불, 바람과 땅의 정령들이 등장하면서 이들의 모험담에 사랑스러운 캐릭터들이 가세했다. 불의 정령은 큰 눈의 도마뱀이고, 바람도 형체는 없지만 낙엽의 움직임으로 감정을 나타낸다. 바다를 건너기 위해 맞서는 엘사와 대립하던 말은 물의 정령. 물로 얼음으로 변하면서 신비로운 색감으로 관객을 매혹시키는 캐릭터다.

1편이 눈과 얼음의 투명하고 차가운 이미지였다면 이번에는 단풍의 붉고 노란 색감이 더해지면서 가을의 아름다운 톤까지 더해졌다. 여기에 전편에 없던 물이 가세하면서 더욱 환상적인 비주얼을 선사한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스틸컷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스틸컷

이번엔 엘사와 안나의 사랑, 크리스토퍼와 스벤의 우정과 함께 '변화'와 '성장'이 주요 메시지다. 이런 전략은 세월의 흐름을 영리하게 타면서 진일보한 것이다. 전편에서 자아와 대결했던 엘사는 2편에서 여왕으로서 왕국에 대한 책임을 다하는 성숙된 이미지로 재탄생한다.

그녀가 거대한 파도에 맞서 싸우는 모습은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시련과 역경을 동화적으로 상징화한 것이다. 야생마처럼 거친 물의 정령을 다스리고, 마침내 머리를 풀고, 흰 드레스와 장식으로 변모할 때는 탄성을 자아낼 정도다.

이런 메시지는 모두 올라프의 따발총 대사에서 촉발된다. 끊임없이 무의미한 말 속에 의미 있는 경구를 섞어 뱉어내는데, 올라프의 행실(?)로 보아 거부감 없이 녹아든다.

그렇다면 과연 '렛 잇 고'(Let it go)가 없는 OST는 어떨까. 1편에서 5곡이던 것이 크게 늘어났다. '렛 잇 고' 신드롬의 주역인 크리스틴 앤더슨 로페즈와 로버트 로페즈가 새롭게 작사·작곡한 7곡을 비롯해 음악감독 크리스토퍼 벡이 작곡한 음악, 엔딩 크레딧에 수록된 3곡 등 총 46곡이 쓰였다. 거의 뮤지컬 수준이다.

영화를 보면서도 이건 뮤지컬을 염두에 둔 전략임을 금방 눈치 챌 수 있다. 크리스토퍼가 안나를 그리며 노래를 부르는 장면은 판에 박은 뮤지컬의 미장센이다.

엘사의 테마곡은 '숨겨진 세상'(Into The Unknown)과 '쇼 유어셀프'(Show Yourself). 뮤지컬처럼 반복되다보니 금방 중독된다. 다만 결과적으로 '렛 잇 고'의 파괴력에는 미치지 못한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스틸컷 디즈니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 2' 스틸컷

'겨울왕국 2'는 다채로운 마법적 장치를 실제처럼 느끼게끔 다양한 포맷으로 상영한다. 눈과 바람, 낙엽의 향기와 물방울 등을 4DX로, 큰 스크린의 IMAX, 입체 3D 등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런 라인업은 N차 관람을 이어가는 재관람객을 위한 전략이다.

과거 디즈니 애니메이션은 비주얼과 평면적 연애담이 주류였다. 그러나 '겨울왕국 2'를 보면 디즈니 왕국이 갖춘 저력이 생각보다 치밀하고, 창의적이고, 그래서 가공할 정도라는 것을 알게 해준다. 소름끼치게.

김중기 문화공간 필름통 대표

관련기사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