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기의 필름통] 새 영화… 퍼펙트맨, 가장 보통의 연애, 계절과 계절 사이

퍼펙트맨, 가장 보통의 연애, 계절과 계절 사이

영화 '퍼펙트맨' 스틸컷 영화 '퍼펙트맨' 스틸컷

◆퍼펙트맨

감독:용수

출연:설경구, 조진웅

끝까지 간 건달과 시한부 인생을 사는 돈 많은 변호사의 우정을 그린 인생 반전 코미디. 퍼펙트한 인생을 위해 한탕을 꿈꾸는 건달 영기(조진웅 분)는 잘못 휘두른 주먹으로 150시간의 사회봉사 명령을 받고 요양원 봉사활동을 간다. 그곳에서 돈은 많지만 두 달 시한부 삶을 살고 있는 법률사무소 대표 장수(설경구 분)를 만난다. 영기는 조직 보스 몰래 회삿돈 7억원을 주식에 투자했다 몽땅 날리고, 장수는 자신의 일을 도와주는 조건으로 영기에게 자신의 사망보험금을 내건 거래를 제안한다. 이렇게 죽으면 보험금이 12억원. 그러나 사고로 죽으면 27억. 그의 버킷리스트는 완성될 수 있을까. 설경구와 조진웅의 코믹 휴먼 드라마다. 부산 홈구장에서 넥센 히어로즈를 응원하는 등 목숨을 건(?) 행동들이 웃음을 준다. 116분. 15세 이상 관람가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스틸컷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스틸컷

◆가장 보통의 연애

감독:김한결

출연:김래원, 공효진

전 여친에게서 상처받은 남자와 전 남친에게 뒤통수를 맞은 여자가 벌이는 솔직하고 거침없는 로맨스. 전 여친과 결혼 직전까지 갔으나 파혼의 상처를 입은 재훈(김래원 분)은 매일 술독에 빠져 산다. 화분은 담배꽁초로 가득차고, 귀갓길에 사온 옥수수가 냉동실을 가득 메운다. 술만 마시면 전 여친에게 카톡을 보내는 찌질함까지. 재훈의 회사 기획실에 새로 들어온 선영(공효진 분)은 그런 재훈이 이해되지 않는다. 만난 지 하루 만에 일보다 서로의 연애사를 더 많이 알게 된 두 사람. 티격태격하면서 어느 덧 묘한 동질감을 느끼기 시작한다. 연애를 해 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고개를 끄덕일 법한 이야기들이 생생하게 그려진다. 어리숙한 청년이 잘 어울리는 김래원과 쿨하지만 묘한 매력을 지닌 공효진의 연기 호흡이 잘 맞다. 109분. 15세 이상 관람가

 

영화 '계절과 계절 사이' 스틸컷 영화 '계절과 계절 사이' 스틸컷

◆계절과 계절 사이

감독:김준식

출연:이영진, 윤혜리

비밀을 간직한 채 파혼 후 소도시로 내려와 카페를 운영하는 해수(이영진 분)는 타인의 시선에 굴하지 않고 자신의 감정에 솔직한 여고생 예진(윤혜리 분)을 만난다. 둘은 같은 공간, 반복되는 만남 속에서 봄 햇살의 온기만큼 따스해지는 감정의 온도를 느낀다. 그녀들의 일상은 기적 같은 행복으로 바뀌고, 나의 존재가 누군가에게 위로가 될 수 있다는 기쁨을 알게 된다. 서로에게 한 발자국 더 다가가던 그 때, 새로운 '상처'가 두 사람을 향해 다가온다. 제목은 '계절은 우리가 막을 수 없다'는 뜻. 감독은 "영화 속 설정(성소수자)도 어렵지만, 성인과 미성년자의 사랑, 그런 감정이 일어나는 건 막을 수가 없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영화는 다른 사랑의 형태를 통해 한층 성장하는 두 여성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98분. 15세 이상 관람가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