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스페셜' '기생충' 봉준호X송강호, 첫 만남부터 영화 비하인드 대공개

사진제공='MBC 스페셜' 사진제공='MBC 스페셜'

3일 방송되는 'MBC 스페셜-감독 봉준호 편'에서는 한국 최초로 '칸 국제영화제'의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과 그의 페르소나, 배우 송강호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봉준호는 2000년 '플란다스의 개'로 데뷔한 후 '살인의 추억', '괴물', '마더', '설국열차', '옥자' 등을 통해 최고의 영화감독으로 자리매김했다. 그는 암울한 사회와 시대적 모순에 질문을 던지는 동시에, 인간을 향한 애정과 특유의 유머로 재미를 선사해 왔다.

이번 방송에서는 대한민국 영화사에 한 획을 그은 봉준호 감독의 작품들이 탄생하게 된 비화는 물론 영화 촬영 현장을 공개한다. 또한 김혜자, 변희봉, 틸다스윈튼 등 함께 했던 배우들이 봉준호 감독에 대해 전하는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봉준호 감독을 세계적 거장으로 거듭나게 한 영화 '기생충'의 제작기와 캐스팅 비화부터 '칸 국제 영화제' 현장의 감동적인 순간도 담을 예정이다.

한편 봉준호 감독의 작품 세계에 빼놓을 수 없는 배우, 송강호가 있다. 송강호는 2003년 '살인의 추억' 이후 '기생충'을 통해 봉준호 감독과 4번째 호흡을 맞췄다. 이날 방송에서는 22년 전 무명 배우와 조감독으로 만난 두 사람의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이야기를 선보인다.

한편 봉준호 감독의 영화 인생 전반을 다룬 'MBC 스페셜-감독 봉준호' 편은 3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