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기과열완화장치란? '기생충' 제작 바른손이앤에이 5/30 기준 적용 예정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가 영화 '기생충'으로 25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2회 칸 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은 뒤 포토콜에서 상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가 영화 '기생충'으로 25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2회 칸 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은 뒤 포토콜에서 상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번 칸 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영화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에 대해 한국거래소가 '단기과열완화장치'를 발동할 것으로 예고해 관심이 쏠린다.

기생충의 해외 판매 및 국내 개봉 흥행 대박이 예상됨에 따라 현재 나타나고 있는 과열 양상을 다소 진정시키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29일 한국거래소는 발동 예고일인 내일, 즉 30일 이후 당일 종가가 40거래일 평균 종가 대비 30% 이상 상승하는 등의 조건을 충족하면 단기과열완화장치를 발동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단기과열완화장치란, 10거래일 동안 30분 단위 단일가 매매 방식을 적용하는 것을 가리킨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