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과학대 회장기 실업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석권

여자 단·복식, 혼합 복식 우승…금메달 3·은 2·동 1개 성적 거둬

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 선수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이나원, 김빛나, 성지영, 최하람, 최용범 선수. 안동시 제공 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 선수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이나원, 김빛나, 성지영, 최하람, 최용범 선수. 안동시 제공

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가 경남 밀양에서 열린 '2021 회장기 전국동계실업배드민턴 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 3개, 은메달 2, 동메달 1개 등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이 학교 배드민턴부는 여자단식에서 김빛나 선수, 혼합복식에서 최용범·성지영 선수, 여자복식 성지영·최하람 선수가 각각 우승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 여자단식 성지영 선수와 여자복식의 김빛나·이나원 선수 조가 2위를 차지해 은메달, 여자단체전(김빛나, 성지영, 이나원, 최하람)에서 동메달을 차지했다.

혼합복식 최용범-성지영 조는 결승에서 동양대 최현호-이지은 조에게 2대0으로 이겨 대학부 최강 혼합복식조의 위엄을 보였다.

여자단식에서는 김빛나, 성지영 선수가 나란히 결승에 올라 같은 팀 소속 선수끼리의 메달 경쟁을 펼쳐 보이기도 했다.

김종배 안동과학대 배드민턴부 감독은 "지난해 마지막 대회에서부터 좋은 흐름이 이어졌고 이번 대회는 경기 수가 많아 힘들었지만 포기하지 않고 끈기 있게 뛰어 준 선수들 덕분에 좋은 결실을 맺게 됐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