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키워드] 독감 백신 이상 반응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한국백신사(社)의 인플루엔자백신 '코박스플루4가PF주'의 4개 제조단위 총 61만5천 개를 해당 제조사가 자진 회수하도록 명령했다고 9일 밝혔다. 식약처가 경상북도 영덕군 보건소로부터 해당 백신 제품 안에서 백색 입자가 발견됐다는 보고를 받고 긴급 현장 조사와 추가 검사를 한 결과 백색 입자가 확인된 데 따른 것이다. 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한국백신사(社)의 인플루엔자백신 '코박스플루4가PF주'의 4개 제조단위 총 61만5천 개를 해당 제조사가 자진 회수하도록 명령했다고 9일 밝혔다. 식약처가 경상북도 영덕군 보건소로부터 해당 백신 제품 안에서 백색 입자가 발견됐다는 보고를 받고 긴급 현장 조사와 추가 검사를 한 결과 백색 입자가 확인된 데 따른 것이다. 연합뉴스

백색 입자가 발견돼 회수 조치가 취해진 독감백신을 맞고 이상 반응을 보였다고 신고한 사람이 55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6시 기준으로 현재까지 회수 대상인 독감백신을 접종받은 사람 가운데 55명이 이상 반응을 신고했다.

접종 부위가 부풀어 오르는 등의 국소반응이 23건, 발열 14건, 알레르기 11건 등으로 나타났다. 흰색 소변과 관절염을 호소한 사람도 각각 1건씩 발생했고, 그 외에는 복통이 2건, 경련·어지러움·두통 등이 각각 1건이었다.

앞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한국백신의 독감백신 일부에서 항원 단백질 응집체로 추정되는 백색 입자가 발견되자 해당 백신 총 61만5천 개를 자진 회수하도록 조치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