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기 태어났어요/[덕담]

김경미·이은지·성소영·백초이·박인영·박미숙·김주리·리화 산모 아기

김경미(37)·최봉근(38) 부부 둘째 딸 똑딱(2.9㎏) 김경미(37)·최봉근(38) 부부 둘째 딸 똑딱(2.9㎏)

▶김경미(37)·최봉근(38·대구시 달성군 유가읍) 부부 둘째 딸 똑딱(2.9㎏) 7월 22일 출생. "똑딱아~건강하게 무사히 우리 곁으로 와줘서 고마워~사랑 듬뿍 담아 행복하게 지내보자."

 

이은지(30)·박관용(35) 부부 둘째 아들 달똥이(3.5㎏) 7월 24일 출생 이은지(30)·박관용(35) 부부 둘째 아들 달똥이(3.5㎏) 7월 24일 출생

▶이은지(30)·박관용(35·대구 달서구 진천동) 부부 둘째 아들 달똥이(3.5㎏) 7월 24일 출생. "사랑하는 우리 아가, 엄마 아빠에게 와줘서 너무 고마워. 얼른 집에 가서 형아도 만나고 앞으로 건강하게 쑥쑥 잘 크자."

 

성소영(33)·이영우(41) 부부 둘째 딸 콩콩이(2.9㎏) 7월 24일 출생 성소영(33)·이영우(41) 부부 둘째 딸 콩콩이(2.9㎏) 7월 24일 출생

▶성소영(33)·이영우(41·대구 달서구 진천동) 부부 둘째 딸 콩콩이(2.9㎏) 7월 24일 출생. "첫째 이후 9년 만에 태어난 둘째! 오빠처럼 건강하고 착하게 자라주렴. 사랑해♡"

 

백초이(33)·박준현(34) 부부 둘째 아들 금복이(2.9㎏) 7월 24일 출생 백초이(33)·박준현(34) 부부 둘째 아들 금복이(2.9㎏) 7월 24일 출생

▶백초이(33)·박준현(34·대구시 달성군 유가읍) 부부 둘째 아들 금복이(2.9㎏) 7월 24일 출생. "사랑하는 금복아~ 엄마 아빠의 아기로 와줘서 너무 고마워. 누나가 있어서 엄마가 태교도 제대로 못해줬는데 건강하게 태워나서 정말 고맙고 우리 네 식구 오손도손 행복하게 잘살자! 사랑해."

 

박인영(37)·임성직(35) 부부 둘째 아들 딸기(2.9㎏) 7월 25일 출생 박인영(37)·임성직(35) 부부 둘째 아들 딸기(2.9㎏) 7월 25일 출생

▶박인영(37)·임성직(35·대구시 달성군 화원읍) 부부 둘째 아들 딸기(2.9㎏) 7월 25일 출생. "아빠, 엄마한테 와줘서 고마워 사랑해."

 

박미숙(34)·박한태(39) 부부 둘째 딸 럭키(2.9㎏) 7월 25일 출생 박미숙(34)·박한태(39) 부부 둘째 딸 럭키(2.9㎏) 7월 25일 출생

▶박미숙(34)·박한태(39·대구시 달성군 다사읍) 부부 둘째 딸 럭키(2.9㎏) 7월 25일 출생.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에 엄마 배 속에서 자란다고 고생했어! 이제 우리 네 가족이 되었네. 더 좋은 일 더 행복한일만 만들어보자. 럭키야! 엄마 아빠한테 건강하게 와줘서 고맙고 사랑해~^^"

 

김주리(27)·화종민(28) 부부 첫째 아들 탁구(3.1㎏) 7월 25일 출생 김주리(27)·화종민(28) 부부 첫째 아들 탁구(3.1㎏) 7월 25일 출생

▶김주리(27)·화종민(28·경남 합천군) 부부 첫째 아들 탁구(3.1㎏) 7월 25일 출생. "은우야, 배 속에서 얼마나 답답했니! 세상에 태어났으니 우리 함께 잘 헤쳐 나가보자. 우리 아가 사랑해."

 

리화(38)·최광(40) 부부 둘째 아들 행복이(3.7㎏) 7월 28일 출생 리화(38)·최광(40) 부부 둘째 아들 행복이(3.7㎏) 7월 28일 출생

▶리화(38)·최광(40·대구시 달성군 논공읍) 부부 둘째 아들 행복이(3.7㎏) 7월 28일 출생.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길 바라~"

 

 

※자료 제공은 여성아이병원에서 협조해 주셨습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