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예천·의성 폭염주의보 "대구는 아직"

21일 오전 11시 발효 기준 전국 폭염특보 현황. 기상청 21일 오전 11시 발효 기준 전국 폭염특보 현황. 기상청

21일 오전 11시를 기해 경북 안동·예천·의성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폭염주의보는 최고 체감온도 33도를 넘은 상태가 이틀 이상 계속되거나 더위로 큰 피해가 예상될 때 발효된다. 폭염특보는 발효 기준이 최고 체감온도 35도로 2도 더 높다.

다만, 같은 시간 기준 대구경북에서 대구 및 대구분지 일대 경북 남부지역에는 폭염 경보나 주의보 등 특보가 발효되지 않은 상황이다.

다음은 이날 오전 11시 발효 기준 전국 폭염특보 현황.

o 폭염주의보 : 세종, 대전, 경상북도(의성, 안동, 예천), 충청북도(제천, 단양, 충주), 충청남도(천안), 강원도(강원북부산지, 양구평지, 정선평지, 홍천평지, 인제평지, 횡성, 춘천, 화천, 원주, 영월), 경기도(여주, 가평, 안성, 이천, 용인, 연천)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