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기가 태어났어요]신세계여성병원 제공

김은경(32)·한상훈(39) 부부 첫째 아들 결(3.0kg) 5월 18일 출생

김은경(32)·한상훈(39) 부부 첫째 아들 결(3.0kg) 5월 18일 출생 김은경(32)·한상훈(39) 부부 첫째 아들 결(3.0kg) 5월 18일 출생

김은경(32)·한상훈(39·대구 북구 유통단지로3길) 부부 첫째 아들 결(3.0kg) 5월 18일 출생.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건강하게 태어나준 결아. 너무 너무 사랑스럽고 엄마 아빠한테 큰 기쁨을 줘서 고마워~ 앞으로 항상 건강하게 무럭무럭 자라나 주길 바래."

자료제공: 신세계여성병원(053-954-7771)

신세계여성병원 신세계여성병원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