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노화로 인한 요실금 등 여성질환 치료, 비비브 레이저 도움

김미연 원장 김미연 원장

임신과 출산, 노화 등으로 인해 여성은 나이가 들면서 다양한 증상이 나타나며 병원 출입이 잦아진다. 질이완증으로 인한 요실금이나 방광염, 질염 등도 이에 포함된다. 질 탄력저하는 자연스러운 변화지만, 이로 인한 여성질환은 여성에게 상당한 불편을 안긴다.

질 이완이 발생된 이후 여성이 겪게 되는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자신도 모르게 소변이 새는 요실금이나 질염, 건조증 외에도 질압이 떨어져 우울감과, 자존감 상실 등을 호소할 수 있다. 하지만 남에게 쉽게 이야기할 수 없는 증상인데다가, 치료를 받기에도 부담을 느끼기 쉬워 고민이 있어도 방치하게 되는 것이 사실이다.

이와 관련 김미연아임산부인과 김미연 원장은 "질 탄력 저하로 인한 다양한 문제는 여성의 삶에 심각한 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이 질성형이지만 수술에 대한 부담을 느껴 치료를 미루고 있었다면 수술이 아니어도 가능한 질타이트닝 시술법으로 비비브 질레이저가 있다. 이는 마취와 절개 등의 부담스러운 과정 없이 타이트닝 효과를 위한 방법이다."고 말했다.

이어 "비비브는 고주파 에너지를 질벽 내부 깊은 근육층에 고르게 전달해 서서히 콜라겐이 재생되게 돕는 시술로 탄력이 되살아나게 한다. 적지 않은 시간이 걸렸던 일반 질축소술과는 달리 약 30분 이내면 충분하고 시술 후 회복을 위한 시간도 필요하지 않다. 시술 중 통증 부담도 덜어냈다. 표면은 차갑게 보호하면서 점막 조직의 깊은 곳까지 열을 전달하는 기술이 적용되었기 때문이다."고 전했다.

다만 레이저 치료의 특성 상 레이저 조사 후 한 달이 지난 후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완증이 개선되면 요실금 증상 등의 여성질환과 낮아졌던 성감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다. 김미연아임산부인과 측에 따르면 이러한 효과는 이후로도 콜라겐 재생과정이 반복되면서 강해진다. 다만 영구적이지 않은 시술이기에 평균 2년 정도만 효과가 유지된다.

김 원장은 "비비브는 써마지 원천 기술을 적용해 만들어진 장비다. 식약처에 질이완증 치료 승인을 받은 시술인 비비브는 미국 FDA와 유럽 CE으로부터 안정성 인증을 받는 등 세계에서 인정받고 있다. 질 탄력 저하로 인한 요실금 등 관련된 고민을 참고 있었던 여성들이라면 고민 없이 선택해도 좋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