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물오름 속쓰림 등 보이는 역류성식도염, 위장 기능 강화가 핵심

박종원 원장 박종원 원장

신물오름, 속쓰림, 만성기침, 목이물감 등의 증상이 계속된다면 '역류성식도염'을 의심해보는 것이 좋다. 역류성식도염에 의해 이처럼 다양한 증상을 겪는 환자들이 적지 않기 때문이다. 특히 해당 질환은 근본 원인에 대한 치료를 진행하지 않으면 잘 낫지 않고, 재발도 잦기 때문에 처음부터 면밀한 원인 진단과 치료를 진행하는 게 바람직하다.

신물오름, 속쓰림은 전형적인 역류성식도염 증상이다. 심한 속쓰림이나 가슴의 화끈거림 증상을 호소하는 환자들은 가슴에 고춧가루를 뿌린 것처럼 아프다고 말하기도 한다. 여기에 더해져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이 만성기침과 목이물감 등이다.

이외에도 위산의 역류, 식도의 염증에 의해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은 다양하다. 인후부 불쾌감, 동통, 쉰 목소리, 연하곤란, 가슴 압박감, 입냄새, 잦은트림 등이 모두 역류성식도염과 관련하여 발생할 수 있는 것이다.

보통 이러한 역류성식도염 증상이 나타날 때 제산제 계열의 약을 복용한다. 위산 역류 등이 원인일 때 위산을 억제하는 약물이 도움이 될 수 있다. 다만 약 복용을 멈추면 속쓰림이 재발할 수 있다.

이와 관련 위강한의원 구리남양주점 박종원 원장은 "역류성식도염을 앓고 있고 재발이 잦아 문제라면 위장의 기능을 살필 수 있는 검사와 치료를 실시해야 한다. 역류성식도염은 위장 운동 기능의 저하와 그로 인한 위장 내부 압력의 상승이 근본 원인이다. 소화가 잘 되지 않아 위장 내부 압력이 높아지게 되고 그 영향으로 위내용물이 역류, 식도에 염증을 만드는 것이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위장 운동성을 비롯한 위장의 기능 전반을 되살릴 수 있는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치료를 위해 한의학에서는 환자의 상태를 정확하게 진단한 후 결과에 맞는 탕약처방으로 증상을 다스린다. 진단과정은 주로 위장전문설문검사나 자율신경검사, 복진과 맥진 등을 통해 이뤄진다. 위장 운동성을 향상시키면서 위장점막의 염증을 빠르게 치유하는 것이 가능하도록 정확한 처방에 힘쓴다.

꾸준한 탕약 복용을 통해 위장의 운동성을 향상시켜 역류성식도염 원인을 치료하는 것이 목표다. 위장 운동이 원활하지 않아 소화불량이 지속되면 위장내부의 압력이 높아지고, 그 영향으로 역류가 자주 발생하게 되는데 위강기능이 좋아지면 이러한 문제가 해결될 수 있다.

한방에서는 위장기능강화와 함께 염증제거 관련 약재를 함께 사용함으로써 신물오름, 속쓰림 등 증상해결에도 힘쓴다. 위장과 연결된 신경와 봉독의 강한 항염증 작용을 활용한 약침이나 한방 제산제도 개인에 따라 적용한다. 그렇지만 한방치료는 개인의 특이사항을 고려한 정확한 처방이 부족하면 효과를 얻지 못하거나 역효과를 부를 수 있기에 철저한 진단과 처방에 주력해야 한다.

박 원장은 "기존의 역류성식도염 치료로 효과를 보기 어려웠던 환자라면 치료를 포기하기보다는 질환의 근본 원인에 대한 관점을 바꿔볼 것을 권한다. 위장 기능을 되살리는 치료가 꾸준히 진행된다면 오래된 역류성식도염 증상도 충분히 개선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