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확한 소화불량 원인 진단, 효과적인 치료에 중요 요소

김신형원장 김신형원장

소화불량 치료에 주로 사용되는 소화제는 크게 두 가지 종류로 나눌 수 있다.

위장운동을 항진시켜 소화액 분비를 높이거나, 부족한 소화액 분비를 보충하는 소화효소제가 그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소화제도 모든 소화불량을 해결하지는 못한다. 전혀 효과가 없을 때가 있고 시간이 지나면 효과가 미비해 지기 때문이다.

위장질환을 해결하는데 중요한 것은 단순히 하나의 원인을 발생하지 않는 다는 것이다. 다양한 원인이 존재한 만큼 그에 따른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이때 소화불량의 원인을 진단하기 위해서는 체계적인 진단을 진행해야 한다.

위편장쾌 네트워크 대구점 경희예한의원 김신형 원장은 "소화불량의 원인은 다양하다. 그래서 위염, 궤양, 암과 같은 기질적인 원인만 염두에 두어서는 안 된다.

기질적인 원인은 내시경과 같은 일반적인 검사에서 진단이 가능하지만 이러한 검사로는 보이지 않는 원인도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표적인 소화불량 원인으로는 위장의 기능문제와 담적이 있다. 위장의 기능문제는 위장의 수축과 팽창같은 운동, 위장을 지배하는 신경 등의 문제로 발생한다.

위장의 기능적인 문제는 눈에는 보이지 않는 소화불량 원인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조언했다.

소화불량에는 보이지 않는 원인이 있다. 이럴 때 위내시경검사로는 원인이 밝혀지지 않기 때문에 환자들은 '원인 모를 소화불량'이라는 생각에 치료에 어려움을 겪게 되곤 한다.

위편장쾌 네트워크 한의원 측에 따르면 이때 위장공능검사 등을 통해 위장의 기능을 검사하는 진단이 필요하다.

위장의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여 정상인과 비교 분석 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즉 음식물이 아래 소장쪽으로 원활하게 배출이 되는가?, 내 위장의 움직이는 힘은 좋은가?, 위장의 움직임이 원활한가?, 위나 장을 지배하는 자율신경의 기능이 양호한가?, 위나 장의 연동운동(수축, 팽창)이 정상적으로 잘 이루어지는가? 등의 문제를 확인해야 한다는 설명이다.

더불어 더욱 정확한 진단을 위한 스트레스 측정, 문진 설진 복진, 양도락 검사 후 상담 등이 이뤄진다. 이를 통해 알기 힘들었던 소화불량 원인을 정확히 파악해 치료에 적용한다.

김 원장은 "정확한 진단이 이루어진 후에는 소화불량 원인 치료가 이어진다. 위장의 기능을 정상화시키고 신물, 메스꺼움, 구역질 등의 증상 치료에 위편탕 등의 한약처방, 위장과 관련된 신경의 이상을 조절하고 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는 경락신경자극 등이 이루어지면 소화불량 원인과 증상치료에 이롭다."고 말했다.

덧붙여 그는 " 재발 방지를 위한 생활관리도 중요하다. 소화불량 치료 중에 생활습관이나 식습관을 바르게 함으로써 병의 재발을 막고 건강한 위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이때 치료는 물론 식습관, 운동, 스트레스 관리 등에도 의료진의 도움을 받는다면 소화불량 지속 증상을 가라앉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