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에 발생한 교통사고로 인한 후유증, 치료 빠르게 이뤄져야

꿈같았던 설날 연휴가 어느새 지나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왔다. 대부분 오랜만에 찾아온 긴 연휴로 행복한 시간을 보냈겠지만 그렇지 못한 사람들도 있다.

바로 연휴에도 어김없이 발생하는 교통사고로 피해를 입은 이들이다.

겨울에는 빙판길이나 빨리 지는 해로 시야 확보가 어려워 다른 계절보다 교통사고 발생률이 높아진다.

특히 이번 설날 연휴 같은 연휴에는 여행으로 가거나 고향을 찾는 사람들로 교통량이 많아지면서 덩달아 교통사고 발생률이 높아진다.

때문에 크고 작은 사고들이 발생하는데, 이 때 비교적 가벼운 사고가 있을 경우 딱히 치료받을 생각을 하지 않는 경우가 있다.

이와 관련해 교통사고한의원 신기율한의원 김배수 원장은 "교통사고를 당한 환자들 중 신체적인 외상은 미미하지만, 사고 당시의 정신적 충격에 의해 발생하는 스트레스 증상들을 호소하거나 다양한 통증이 생기는 교통사고 후유증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다.

따라서 눈에 보이는 외상이 없더라도 관련병원이나 한의원 등을 찾아 빠르게 후유증치료를 받아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교통사고후유증은 교통사고 후 곧바로 나타나는 것이 아닌 며칠 후, 길게는 몇 개월 후에 나타나는 증상들을 말한다. 보통 목이나 허리부분에 발생하는 통증이 나타나고 심한 경우 디스크 발생 확률도 있다. 신경증상으로 손과 다리가 찌릿 거리는 느낌, 자율신경 교란에 의한 식은땀, 오한, 불면증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그의 설명에 따르면 이러한 교통사고후유증이 발생하는 근본적인 원인은 어혈이다. 때문에 엑스레이 및 MRI 검사를 통해 특별한 원인이나 이상을 확인할 수 없는 경우가 있다고 한다.

어혈은 쉽게 말해 피가 탁하고 뭉친 상태로 혈액의 원활한 순환이 어려워져 원인을 알 수 없는 통증을 나타나게 된다.

이러한 어혈은 사고 당시의 순간적이고 강한 물리적 충격으로 인해 발생하게 된다는 설명이다.

따라서 사고 이후 원인을 알 수 없는 통증이 나타난다면 어혈을 해소해주는 교통사고후유증치료를 받아주는 것이 필요하다는 것. 신기율한의원 측에 따르면 한의학적인 치료는 체계적인 체질침, 사암침, 뜸, 물리치료 등의 교통사고후유증치료법들이 있다.

특히 한약은 어혈제거와 면역력을 강화해주는 역할로 통증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이는 교통사고 후의 손상 정도와 환자의 체질, 평소의 몸 상태에 따라 맞춤으로 처방되어야 한다는 설명이다.

김 원장은 "증상이 현재는 보이지 않아도 후유증은 얼마든지 나타날 수 있다. 빠르게 내 몸 상태를 점검하는 것이 좋다.

또한 교통사고후유증 치료는 무엇보다 환자의 증상과 체질에 맞게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따라서 정확한 진단을 통해 확실한 원인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정확한 치료가 이어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