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 가가, 괴한으로부터 반려견 2마리 도난…"현상금 5억6천만원"

가수 레이디가가와 잃어버린 강아지 두마리의 모습. ETonline 갈무리 가수 레이디가가와 잃어버린 강아지 두마리의 모습. ETonline 갈무리

세계적 팝스타 레이디 가가가 반려견 두마리를 괴한으로 부터 도난 당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레이디 가가의 한 측근에 따르면 레이디 가가는 미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에 반려견 세마리를 두고 이탈리아 로마에 영화 촬영차 머물러왔다.

이들 반려견은 산책 도우미와 함께 24일 저녁 외출했다. 그러던 중 갑자기 괴한이 나타나 산책 도우미에게 총을 쐈고 그 사이 반려견 두마리가 도난 당했다.

한마리는 현장에서 무사히 발견됐으나, 프렌치 불독인 나머지 두마리가 도난 당한 것이다.

총에 맞은 산책 도우미는 30대 남성으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위중한 상태다.

경찰은 총을 쏜 용의자가 남성이며, 흰색 차량을 타고 도주한 것으로 보고 있다.

레이디 가가는 반려견 행방을 아는 사람에게 아무런 추궁 없이 현상금 50만 달러(5억6천만원)를 주겠다고 제시했다고 이 측근은 전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