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서 열차-관광버스 충돌해 최소 17명 사망

60여명 탄 버스 건널목 건너다 참사…"당시 비 오던 중"

태국에서 11일 열차가 버스와 충돌해 최소 17명이 숨졌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타이 PBS 방송과 카오솟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께 태국 방콕에서 동쪽으로 80㎞가량 떨어진 차청사오주의 한 열차역 인근에서 승객 65명을 태운 관광버스가 건널목을 건너던 중 열차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충격으로 버스는 심하게 부서지면서 옆으로 넘어졌다.

마이뜨리 뜨리띨라논 주지사는 언론에 현재까지 파악된 사망자는 17명이며 부상자는 30명 안팎이라고 밝혔다.

부상한 승객 중 중상자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사망자가 더 늘어날 수도 있다.

사고 지역의 한 관계자는 언론에 "사고 당시 비가 내리고 있었다"며 "관광버스 운전사가 열차가 오는 것을 못 봤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 AP 통신은 전했다.

사고 버스는 사뭇쁘라깐 주에서 주민들을 싣고 차청사오주 한 사찰의 종교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가던 중이었다고 통신은 전했다.

경찰은 목격자 및 승객들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