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코로나 확진자 2천900만명 육박

2천만명 넘은지 30여일만…프랑스 일일환자 1만명 넘어
확진자·사망자 가장 많은 나라는 미국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2천900만명에 육박하고 있다.

실시간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13일 오전 10시29분(한국시간) 현재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천893만7천285명으로 집계됐다.

국가별 확진자는 미국이 667만6천601명으로 가장 많았고 인도(475만1천788명)와 브라질(431만5천858명), 러시아(105만7천362명), 페루(72만2천832명) 등이 뒤를 이었다.

AFP통신에 따르면 전날 프랑스의 일일 신규 확진자는 코로나19 검사를 대규모로 시행한 이래 최다인 1만561명이었다.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는 현재 37만3천911명으로 집계됐다.

브라질 보건부는 전날 이전 7일 평균보다 많은 3만3천523명의 일일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사망자는 92만4천511명이었다.

국가별 사망자는 미국이 역시 19만8천128명으로 가장 많았고 브라질(13만1천274명), 인도(7만8천614명), 멕시코(7만604명), 영국(4만1천623명) 등 순이었다.

캐나다에서는 지난 11일 6개월 만에 신규 사망자가 발생하지 않기도 했다.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작년 12월 31일 세계보건기구(WHO)에 처음 보고된 지 180여일만인 지난 6월 27일 1천만명을 넘었고 이로부터 40여일 후인 지난달 9일 2천만명대에 올라섰다.

다시 30여일 지난 현재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2천900만명을 바라보고 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