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외국항공사 운항제한 완화…미국 제재에 방침 선회

중국 민항국은 4일 기존 국제 항공편 운항계획에 포함되지 않은 미국 등 외국 항공사도 8일부터 경영허가 범위에서 목적지를 선택해 매주 1편의 국제선을 운항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고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또한 승객 대상 코로나19 검사 결과에 따라 운항 횟수를 증감할 수 있다는 단서를 달아 한국의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되면 한중노선 항공편도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조치는 중국이 미국 항공사의 취항 재개를 허용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미국 교통부가 16일부터 중국 항공사 여객기의 미국 취항을 금지하겠다고 발표한 이후 나왔다.

미 교통부는 3일(현지시간) "중국 당국이 우리 항공사를 허용하는 대로 같은 규모로 중국 항공기 운항을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는데 중국 민항국은 이에 대응해 이번 조치를 내놓은 것으로 풀이된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