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키워드] 소행성 지구 근접

미 항공우주국(나사·NASA) 미 항공우주국(나사·NASA)

태양을 중심으로 도는 소행성이 곧 지구 근처를 지날 것이라고 미국 항공우주국(NASA·나사)이 전망했다.

20일 외신 등에 따르면 나사는 '1997 BQ'로 명명된 길이 1.5㎞짜리 소행성이 시속 6만7천600㎞로 22일 새벽 지구에 근접한다고 밝혔다.

충돌 우려는 없다. 예측된 궤도에 따르면 소행성이 지구와 가장 가까워질 때 거리가 620만㎞로 지구와 달 사이 거리의 16배다.

나사는 지구로부터 1억2천만 마일(약 1억9천300만㎞) 안으로 접근하는 것들을 '지구근접천체'(NEO)로 규정하고 있다. 충돌과 같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상시 감시하기 위해서다. 이에 따라 나사는 이 소행성 역시 '잠재적 위험'으로 분류해 면밀히 감시해왔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