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코, 한국노선 금지 해제…코로나19 위험국가서도 제외


체코, 위험국가서 한국·중국 제외하고 미국 추가

체코 정부는 지난 5일부터 중단됐던 한국과 체코 간의 직항노선 금지 조치를 24일부터 해제했다고 주체코 한국대사관이 25일(현지시간) 전했다. 체코 정부는 또 전날 한국을 코로나19 위험 국가에서 제외했다.

체코 정부의 이런 조치는 한국대사관이 체코 당국 및 현지 언론에 한국의 투명한 코로나19 대응 조치와 함께 호전된 상황을 꾸준히 설명했기 때문이다. 현대자동차가 체코에 코로나19 대응 성금 5억원 및 마스크 2만개를 기부하기로 한 점도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다만, 프라하∼인천 노선 운항이 재개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체코 당국은 코로나19 위험국가에서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을 제외한 대신 미국과 이스라엘, 말레이시아 등 6개국을 추가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