反정부 시위로 마비된 에콰도르 수도…대통령은 지방으로 피신

유류 보조금 폐지 이후 연일 시위 격화…원주민 가세로 도심 마비
모레노 대통령 "쿠데타 시도" 주장…배후로 베네수엘라 마두로 등 지목

에콰도르 수도 키토에서 8일(현지시간) 시위대가 유류 보조금 폐지를 포함한 정부의 긴축 정책에 반발, 거리를 행진하고 있다. 연합뉴스 에콰도르 수도 키토에서 8일(현지시간) 시위대가 유류 보조금 폐지를 포함한 정부의 긴축 정책에 반발, 거리를 행진하고 있다. 연합뉴스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대통령(가운데)이 8일(현지시간) 수도 키토에서 390km 떨어진 과야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모레노 대통령은 유류보조금 폐지 등 정부의 긴축정책에 항의하는 시위가 키토에서 연일 격화하자 안전상의 이유로 정부 기능을 과야킬로 이전하고 이날 이곳에서 각료회의를 열어 대책을 논의했다. 연합뉴스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대통령(가운데)이 8일(현지시간) 수도 키토에서 390km 떨어진 과야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모레노 대통령은 유류보조금 폐지 등 정부의 긴축정책에 항의하는 시위가 키토에서 연일 격화하자 안전상의 이유로 정부 기능을 과야킬로 이전하고 이날 이곳에서 각료회의를 열어 대책을 논의했다. 연합뉴스

정부의 유류 보조금 폐지 이후 불붙은 반(反)정부 시위로 에콰도르에 극심한 혼란이 이어지고 있다. 성난 원주민들이 수도 키토에 몰려와 격렬한 시위를 이어가면서 대통령과 정부 기관은 다른 도시로 쫓기듯 기능을 이전했다.

8일(현지시간) 키토에서는 각 지역에서 온 수천 명의 원주민이 돌과 타이어 등으로 도로를 막고 경찰과 대치하며 시위를 벌였다. 에콰도르에서는 지난 3일 정부가 국제통화기금(IMF)에 약속한 긴축 정책의 일환으로 유류 보조금을 폐지해 경유와 휘발유 가격이 최대 두 배 이상 오른 이후 정부에 항의하는 시위가 연일 격화하고 있다.

정부가 곧바로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강경 진압에 나서면서 대중교통 노동조합이 주도하던 파업 시위는 잠잠해지는 듯했지만, 주말새 원주민들이 가세해 시위에 더욱 불을 붙였다. 원주민들은 에콰도르 인구의 7%를 차지하는데 지난 2000년 하밀 마우와드 전 대통령, 2005년 루시오 구티에레스 전 대통령 퇴진에도 에콰도르토착인연맹(CONAIE)의 반정부 시위가 상당한 역할을 했을 정도로 조직력을 과시한다.

이날 시위대는 경찰의 저지를 뚫고 빈 의회 건물에 진입하기도 했다. 경찰은 최루탄을 쏘며 진압을 벌였다. 곳곳에서 상점 약탈과 차량 파손 등도 잇따랐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에콰도르 정부에 따르면 지난 3일 이후 현재까지 시위 참가자 570명이 체포됐다. 또 시위대의 도로 봉쇄 속에 병원으로 이송되지 못한 사고 환자 1명이 숨지고 진압 경찰 등 77명이 다쳤다고 정부는 발표했다. 전날엔 아마존 지역의 유전 세 곳이 '외부세력'에 점거돼 가동이 중단됐다. 이곳에서는 에콰도르 전체 산유량의 12%를 담당한다.

에콰도르 정부는 시위로 수도 키토가 마비되자 안전상의 이유로 키토에서 390km 떨어진 최대도시 과야킬로 정부 기능을 이전하기도 했다.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대통령은 이날 과야킬에서 각료 회의를 열고 시위 대책을 논의했다.

모레노 대통령은 이번 시위가 특정 세력이 원주민을 이용해 벌이는 '쿠데타 시도'라고 주장했다. 모레노 대통령은 전날 방송 연설을 통해 "지금 에콰도르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들은 정부 결정에 항의하기 위한 사회적 시위가 아니다"라며 "약탈과 반달리즘, 폭력은 정부를 흔들고 헌법 질서와 민주주의 질서를 파괴하려는 조직적인 정치적 의도가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배후로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과 자신의 전임자인 좌파 라파엘 코레아 전 에콰도르 대통령을 지목했다. 모레노 대통령은 또 유류 보조금 폐지 등 긴축 정책을 철회할 생각이 없다고 다시 한번 강조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