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70대 한인, 등산 중 실종된 지 1주일 만에 구조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등산을 갔다가 실종된 70대 한인이 1주일 만에 구조됐다.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보안관실 구조대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오후 유진 조(73)씨를 LA 북부 샌개브리얼 산맥에서 구조해 헬기로 병원에 이송했다고 AP통신과 지역 일간 머큐리 뉴스가 보도했다.

구조대와 병원 측은 조씨가 최소 닷새간 식사를 하지 못했지만 걷고 말하는 데 문제가 없는 등 건강상태가 좋다고 전했다.

조씨는 온화한 날씨 속에서 계곡물을 마시면서 버틸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LA 남쪽의 한인 밀집 지역인 소도시 가데나에 사는 조씨는 지난달 22일 일행과 함께 해발 2천438m의 워터맨산에 오르다가 그날 오후 5시 반께 홀로 떨어져 실종된 것으로 조사됐다.

보안관실은 이후 70명 이상의 구조대와 헬기, 구조견, 드론을 투입해 수색을 벌였다.

조씨와 함께 등산하던 일행은 영어가 유창하지 않아 의사소통 문제로 수색이 며칠 늦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