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해상자위대 10월 관함식에 한국해군 불참할 듯


일본 해상자위대가 오는 10월 개최하는 관함식에 한국 해군이 불참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오는 10월 14일 가나가와(神奈川)현 사가미(相模)만에서 해상자위대 관함식을 개최한다고 25일 발표했다.

일본은 이 관함식에 미국, 호주, 인도 외에 중국을 초청하는 방향으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일본은 그러나 작년 12월 있었던 '레이더 조사(照射)·초계기 저공 위협 비행' 논란으로 대립해온 한국 해군은 초청하지 않기로 했다고 요미우리가 전했다.

 

관련기사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