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러 외교장관 소치 회동…한반도 문제 협력 공감대 확인

라브로프 "미·중·러 긴밀한 3자 대화, 한반도 정세 안정화 기여" 왕이 "포괄적·단계적 과제 설정, 동시 이행이 유일한 실질 타개책"

중국 외교부와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와 중국 외교장관이 13일(현지시간) 러시아 소치에서 회동해 한반도 문제 협력에 대한 공감대를 재확인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한반도 문제와 관련해 "러시아, 중국, 미국이 한반도 정세 안정화를 위한 3자 대화에 참여하는 것이 이 과정을 가속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현재 유일한 실질적 타개책은 포괄적이고 단계적인 과제 설정과 그것의 동시적 이행이며 이는 중·러가 함께 제안한 '로드맵'에 규정돼 있다"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