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미 어워드 참석한 돌리 파튼 눈길…박해미 닮은 외모, 파격 의상 화제

돌리 파튼 트위터 제공 돌리 파튼 트위터 제공

2019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한 돌리 파튼이 화제다.

돌리 파튼은 11일 미국 LA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제 61회 그래머어워드에 참석했다. 자신의 트위터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한 돌리파튼은 올레드 의상을 의상을 입고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이날 돌리 파튼은 마일리 사이러스와 콜라보 공연을 펼쳤다. 이들의 무대에 방탄소년단은 박수를 치며 환호했다.

돌리파튼은 '9 to 5', 'I'll always love you' 등의 주옥같은 히트곡을 보유한 미국의 유명 컨트리 가수다. 복제양 '돌리'는 그녀의 이름을 따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에서는 박해미와 닮은꼴 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