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동부 지바현에 규모 5.3 지진…"쓰나미 우려 없어"

12일 오후 1시 15분께 일본 동부 지바(千葉) 현에서 규모 5.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밝혔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지진해일) 우려는 없다고 설명했다.

진앙은 지바현 북동부로, 진원 깊이는 50㎞다.

이 지진으로 지바현 산무(山武)시에서 진도4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진도 4는 전등 등 천장에 내걸린 물건이 크게 흔들리고 대부분의 사람이 놀라는 수준의 진동이다.

또 이바라키현 일부에서 진도3, 도쿄 일부에서 진도2의 진동이 각각 발생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