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염홍철 전 대전시장 코로나 확진…황운하 의원은 자가격리

염홍철 전 대전시장. 매일신문DB 염홍철 전 대전시장. 매일신문DB

염홍철 전 대전시장이 31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염홍철 전 대전시장(대전 855번 확진자) 등 3명이 함께 확진 판정을 이날 받았다.

현재 충남대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염홍철 전 대전시장은 지난 26일 지인(대전 847번 확진자)과 저녁 식사를 했는데, 당시 황운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도 함께 식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황운하 의원도 감염 검사를 받았으며,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은 현재 자가격리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