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대구 67세女 신천지 교인 환자 '입소 거부' 난동 후 도주"

대구의료원. 대구의료원 홈페이지 대구의료원. 대구의료원 홈페이지

대구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환자가 병원 입원을 거부하고 도주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대구시에 따르면 8일 오후 8시 20분쯤 코로나19 경증 환자 생활치료센터로 지정돼 있는 대구 북구 경북대학교 첨성관(기숙사) 건물 입소를 앞둔 67세 여성이 건물 앞에서 난동을 부렸다.

이에 보건당국은 이 여성을 대구 서구에 있는 대구의료원으로 옮겼는데, 이 여성이 병실 이동 과정에서 달아났다는 설명이다.

이 여성은 신천지 교인으로 알려졌다.

시와 경찰, 보건당국 등은 이 여성의 행방을 찾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