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를 돕자!" 타 지자체·중견기업들도 '온정'(溫情)

울산광역시 1억원,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 6천만원 등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대구시에 10억원의 성금을 내놓은 (주)금복주. 대구적십자사 제공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대구시에 10억원의 성금을 내놓은 (주)금복주. 대구적십자사 제공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으로 인해 극심한 고통 속에 있는 대구시에 지역 대표기업들과 타 지자체 그리고 종교단체의 성금과 구호품 등 온정(溫情)이 쏟아지고 있다.

25일 오전 대구시에 따르면 ▷(주)금복주 10억원 ▷DGB대구은행 10억원(대구·경북 각각 5억원) ▷울산광역시 1억원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 6천만원 등 취약계층을 위한 구호물품 지원과 의료진 방역물품 구입, 피해자 구호사업을 위한 성금이 접수됐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25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각지에서 답지한 온정에 대해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TV매일신문 제공 권영진 대구시장이 25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각지에서 답지한 온정에 대해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TV매일신문 제공

또, 식품의약품안전처를 비롯해 수원시, 희망브리지 재호구호협회, 한국세폭, 멀티바이오, 다이소, 풀무원, (주)유바이오메드, (주)이마트, 브이실드, (주)대구텍에서도 마스크와 손소독제, 항균스프레이, 식료품 등을 지원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를 지키기 위해 전국에서 와 주신 의료진과 군 장병, 자원봉사자 여러분께도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따뜻한 마음과 헌신을 결코 잊지 않고, 반드시 이 위기를 이겨낼 것"을 다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