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키워드] 유튜브 중간광고

 

앞으로 8분 이하 유튜브 영상에서 중간광고가 금지된다. 또 31초 이상 긴 광고는 '5초 내 건너뛰기'가 의무화되고, 영상 위에 게시되는 광고는 화면의 3분의 1 이상이나 20% 이상을 가릴 수 없게 된다. 최근 동영상 시청을 방해하는 광고가 늘면서 이용자 불만이 컸는데 달라진 광고 규정이 호응을 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5일(현지시간) 구글이 '더 나은 광고 기준'(Better Ads Standards·BAS)을 개발하는 '더 나은 광고를 위한 연합'(Coalition for Better Ads)의 가이드라인을 참고해 크롬 브라우저와 유튜브 광고에 대한 새로운 기준을 발표했다. 이번 기준은 오는 8월 5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구글은 이를 위반하는 모든 광고 게재를 중단할 계획이다.

씨넷은 "과도한 광고 때문에 사용자들의 브라우저가 느려지거나 데이터나 전력을 과도하게 소모하는 것을 막기 위한 것"이라며 "이를 내버려둘 경우 결국 사람들이 광고 차단 애플리케이션이나 브라우저를 설치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