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키워드] 남윤국 변호사

전 남편 살해 혐의로 구속기소 된 고유정이 12일 오전 첫 재판을 받기 위해 제주지방법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전 남편 살해 혐의로 구속기소 된 고유정이 12일 오전 첫 재판을 받기 위해 제주지방법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전 남편 살해 혐의를 받고 있는 고유정 씨의 변호를 맡은 남윤국 변호사의 발언에 대해 논란이 일고 있다.

남 변호사는 13일 자신의 블로그에 "(이) 형사 사건에 관해 많은 국민적 관심과 비판적 여론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그렇지만 언론에서 지금까지 보도된 바와 달리 그 사건에는 안타까운 진실이 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저는 변호사로서 피고인이 공정한 재판을 받고 그 재판 속에서 이 사건의 진실이 외면받지 않도록 성실히 제 직무를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해당 글에는 비난 댓글이 줄을 잇고 있다.

법학도로 보이는 한 네티즌은 "그 '억울한 진실'로 살인자가 응당 받아야 할 처벌을 받지 않는다면 저는 더 이상 법조인이 되기 위한 공부를 하고 싶지 않다"고 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