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진호 회장 '직원폭행 논란' 영상보니..."이 xx야 우스워?" 무차별 폭행 이어 욕설도

국내 웹하드 업체 위디스크와 파일노리의 실소유주인 한국미래기술 양진호 회장이 직원 폭행 사실에 밝혀졌다.

30일 뉴스타파는 ''몰카제국의 황제' 양진호'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양진호 회장이 퇴사한 직원을 사무실 한 가운데서 폭행하는 장면이 담겼다.

직원이 퇴사 후 회사에 대해 부정적인 댓글을 달았다는 이유로 욕설과 폭행을 가한 것.

특히 이 폭행 영상은 양진호 회장이 직접 찍으라고 시켰으며, 촬영된 영상을 기념품으로 소장한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안겼다.

양진호 회장은 직원의 뺨을 때리며 "이 xx야 우스워? 너 살려면 똑바로 사과해. XX새끼, 네가 한 일에 책임을 져야지. 내가 사과할 기회를 줬는데 네가 거부한 거야. 그럼 뒤져. 이 XX놈아"라며 욕설을 퍼부었다.

직원이 무릎을 꿇은 채 "죄송하다" 하자 양진호 회장은 직원의 뒤통수를 가격했다.

한편, 양진호 회장은 최근 디지털 성범죄에 연루돼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