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증상 유발하는 교통사고후유증 제 때 치료해야

김배수 원장 김배수 원장

우리 인생은 예상치 못한 일들이 일어나는 경우가 많다. 길을 걷다가도 갑자기 나타난 차 때문에 교통사고가 발생할 수도 있다. 예상치 못한 자동차사고를 당했다면 몸에 이상이 있는지를 살펴봐야 한다. 경미한 사고가 발생했을 시에는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는 경우가 많지만 이 때 교통사고후유증이 발생할 수 있어 주의해주는 것이 좋다.

교통사고후유증은 대표적으로 손발 저림, 허리통증, 뒷목 뻐근함뿐만 아니라 소화 장애, 이명, 미식거림, 우울증과 같은 정신과적인 문제 등 다양한 증상들이 나타난다.

이에 대해 김포교통사고한의원 신기율 김배수 원장은 "교통사고를 겪고 눈에 띄는 외상이나 골절 등이 없다면 특별히 치료받을 생각을 하지 않는다. 하지만 후유증은 사고 직 후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며칠 후, 길게는 몇 개월의 시간이 지난 후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특별한 이상이 없더라도 병원을 찾아 진찰을 받아주는 것이 바람직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방에서는 후유증이 나타나는 원인을 어혈로 보고있다. 어혈은 생리적인 작용을 잃은 찌꺼기 혈액을 말한다. 교통사고로 인한 충격으로 미세혈관이 파열하면서 혈액이 제대로 흡수되지 않아 어혈이 발생하는 것이다. 이는 전신을 돌아다니며 다양한 증상을 유발한다. 이에 한방에서는 어혈제거와 면역력 강화에 중점을 둔다. 주로 한약처방을 통해 증상개선에 주력한다."고 전했다.

한방에서는 한약처방 외 침이나 뜸, 추나요법 등의 물리치료를 적용하기도 한다. 추나요법은 교통사고 당시의 충격으로 인해 목, 허리, 척추를 비롯한 뼈의 뒤틀림을 바로 잡는데 쓰인다. 체내 기혈 순환 촉진과 몸 상태 정상화로 교통사고후유증개선을 위해 적용되는 치료다.

다만 이러한 한방치료는 교통사고 후의 손상 정도와 환자의 체질, 평소의 몸 상태에 따라 개인에 맞게 정확한 처방하에 이뤄져야 효과적으로 작용할 수 있다.

김 원장은 "교통사고후유증은 제 때 치료 되지 못할 경우 만성적인 증상으로 발전할 수 있어 빠르게 치료해주는 것이 좋다. 증상이 심할 경우 입원치료가 필요하다. 모두 고통사고치료 자동차보험적용이 가능하기에 미루지 않고 치료에만 집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