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른기침과 목에 이물감 증상, 감기 때문만 아닐 수 있어

위강한의원 분당점 홍욱기 원장 위강한의원 분당점 홍욱기 원장

판교에서 직장을 다니고 있는 S씨(32세)는 기침이 계속 되고 목에 이물감이 느껴지는 증상으로 고생을 하고 있다. 약국에서 감기약을 사 먹어줬지만 전혀 증상이 나아지지 않았다.

시간이 지나도 증상이 나아지지 않고 쉰목소리가 나오며 자려고 누우면 증상이 더욱 심해져 수면장애까지 겪게 된 S씨는 참다못해 병원을 찾았다. 진찰결과 역류성식도염이라는 진단을 받았다.

입춘이 지나고도 계속되는 한파에 기침이나 목에이물감이 느껴지는 증상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다. 대부분 이러한 증상이 있을 때 감기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지만 이는 감기가 아닌 다른 원인으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일 수 있다.

이와 관련해 위강한의원 분당점 홍욱기 원장은 "역류성식도염은 위의 내용물이 식도내로 역류해 발생하는 질환이다. 이렇게 역류한 위산은 식도만이 아니라 인후부에도 영향을 줘 염증을 발생시키기 때문에 마름기침이나 목에이물감이 느껴지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렇게 역류성식도염으로 인해 마른기침이나 목에이물감이 느껴지는 증상이 있을 경우 속이 메스껍고 울렁거리거나 배가 더부룩하고 신물이 올라오거나 트림이 자주 나오고 속이 쓰리고 불편한 증상이 동반된다.

이러한 증상이 있다면 빠르게 병원을 찾아 역류성식도염 치료를 받아주는 것이 좋다.

분당 위강한의원에 따르면 역류성식도염이 발생하는 근본적인 원인은 위장 기능의 약화다. 스트레스나 피로로 인해 위장의 기능이 약화되면 십이지장으로 음식물을 내보내는 것이 지연된다.

이렇게 위장에 남은 음식물은 부패하면서 가스를 내뿜어 위 내 압력을 상승시킨다. 이 때 위산 등의 위 내용물들이 식도와 인후부로 역류해 역류성식도염이 발생한다는 설명이다.

따라서 역류성식도염을 치료해주려면 위장의 기능을 강화해주는 치료가 필요하다. 때문에 보통 역류성식도염이 발생했을 때 복용하는 제산제로는 근본적인 치료가 힘들다는 것.

역류성식도염을 치료하려면 위장의 기능을 강화해주는 역할을 하는 탕약 등을 통해 이뤄진다.

환자의 증상과 체질에 맞게 정확히 처방되어야 치료효과를 높일 수 있다고 한다. 빠른 역류성식도염 치료를 위해서는 약침요법이나 한방 제산제 등의 치료법이 이뤄질 수 있다.

특히 약침요법은 위장과 관련된 신경을 강화해주는 역할로 위장의 기능을 올려주고 위 점막에 난 염증을 치료해주는 데 도움이 된다는 설명이다.

홍 원장은 "마른기침이나 목에이물감이 있을 때 보통 감기를 의심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러한 증상은 역류성식도염으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일 수 있어 확실히 확인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확인 후 개개인의 증상과 체질에 따라 알맞은 치료법을 제공할 수 있는 병원을 찾아 이러한 증상을 해결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