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군위군, 군위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 선정

내년부터 2024년까지 총사업비 180억원 투자

'군위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이 농림축산부의 2020년 신규사업으로 선정된 뒤 군위군 관계자들이 축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군위군 제공 '군위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이 농림축산부의 2020년 신규사업으로 선정된 뒤 군위군 관계자들이 축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군위군 제공

경북 군위군은 '군위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이 최근 농림축산식품부의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군위읍에는 내년부터 2024년까지 총 180억원(국비 70%, 지방비 30%)의 예산이 투입돼 중심지로서의 기능 확충과 배후마을 통합 개발이 동시에 추진될 예정이다.

기초생활기반 및 지역경관개선 시설(군위 1~3세대 통합허브공간, 청년활력 장터공간, 배후마을 문화복지 충전소 등) 조성, 주민역량 강화 프로그램 진행 등이 그것이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군위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을 통해 소멸위기에 처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