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라이온스협회 356-­E 경북지구, 다문화가족 자녀 교복지원 등 다양한 공헌활동

태풍 피해지역 자원봉사 및 위문품 전달도

국제라이온스협회 356-E 경북지구(총재 김태주·왼쪽 세 번째) 회원들이 이철우(가운데) 경북도지사와 경북다문화가족지원센터 관계자들에게 다문화가족 자녀 교복 상품권을 기증하고 있다. 국제라이온스협회 제공 국제라이온스협회 356-E 경북지구(총재 김태주·왼쪽 세 번째) 회원들이 이철우(가운데) 경북도지사와 경북다문화가족지원센터 관계자들에게 다문화가족 자녀 교복 상품권을 기증하고 있다. 국제라이온스협회 제공

 

김태주(왼쪽 세 번째) 국제라이온스협회 356-E 경북지구 총재와 포항지역 라이온스클럽 회원들이 포항 구룡포 일대에서 태풍 피해 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국제라이온스협회 제공 김태주(왼쪽 세 번째) 국제라이온스협회 356-E 경북지구 총재와 포항지역 라이온스클럽 회원들이 포항 구룡포 일대에서 태풍 피해 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국제라이온스협회 제공

 

국제라이온스협회 356-E 경북지구(총재 김태주) 회원들이 다문화가족 자녀 교복 지원, 태풍 피해 지역 자원봉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펴 주목받고 있다.

김태주 총재를 비롯한 회원들은 14일 경북도청에서 중·고교에 진학하는 경북도 내 다문화가족 자녀 100명에게 지원될 2천만원의 교복 상품권을 경북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기증했다.

협회 측은 "다문화가족 자녀들이 우리 사회에 잘 적응하고, 미래 글로벌 인적 자원으로 성장해 달라는 의미에서 교복을 기증하게 됐다"고 밝혔다.

앞서 경북지구 회원들은 12일 포항지역 라이온스클럽 회원 200여 명과 함께 태풍 마이삭·하이선 피해 지역인 포항 구룡포 일대에서 피해 가옥 청소 등 복구 활동을 펼치고, 500만원 상당의 청소·세탁용 세제 등 용품을 지원했다. 또 자매지구인 국제라이온스협회 356-­C 전북지구에서 지원해 온 500만원 상당의 라면도 수재민들에게 전했다.

김태주 경북지구 총재는 "라이온스클럽은 '우리는 봉사한다'라는 기치 아래 아낌 없는 봉사를 실천하는 세계적인 봉사단체"라며 "앞으로도 힘들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언제 어디서나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