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우한 전세기 1대 오늘 오후 8시 45분 인천공항 출발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 사실상 고립된 우리 국민 최대 360명의 국내 송환을 위해 30일 저녁 대한항공 전세기 1대를 보낸다. 연합뉴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 사실상 고립된 우리 국민 최대 360명의 국내 송환을 위해 30일 저녁 대한항공 전세기 1대를 보낸다. 연합뉴스

정부가 우한폐렴(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 고립돼 있는 우리 국민을 국내로 송환코자 30일 밤 전세기 1편을 보낸다.

이날 오후 8시 45분 인천공항에서 출발한다.

앞서 정부는 30일 오전 1대, 오후 1대에 이어 31일에도 오전 1대, 오후 1대 등 모두 4편의 전세기를 우한으로 보낼 예정이었지만, 중국이 1대만 승인한다고 통보, 일단 1대를 30일 저녁에 보내는 것이다.

이 전세기는 국민 최대 360명을 태우고 31일 오전 귀환한다.

정부가 향후 추가로 우한에 전세기를 보낼 수 있을 지 등의 여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