伊북부서 로마제국 시대 금화 무더기 발굴…"수십억원 가치"

코모의 한 극장 지하실에서 5세기 제조 추정 금화 무더기 발굴돼

1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문화부가 밀라노에서 개최한 기자회견장에 지난 5일 코모 도심의 크레쏘니 극장에서 발굴된 로마제국 시대 금화가 전시돼 있다. 이 금화들은 고급 주택 건설을 위해 곧 철거될 예정이던 크레쏘니 극장 지하실에서 발굴된 돌 항아리 속에서 무더기로 모습을 드러냈다. 연합뉴스 1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문화부가 밀라노에서 개최한 기자회견장에 지난 5일 코모 도심의 크레쏘니 극장에서 발굴된 로마제국 시대 금화가 전시돼 있다. 이 금화들은 고급 주택 건설을 위해 곧 철거될 예정이던 크레쏘니 극장 지하실에서 발굴된 돌 항아리 속에서 무더기로 모습을 드러냈다. 연합뉴스

이탈리아 북부 코모의 한 극장 지하에서 로마 제국 시대인 5세기에 주조된 것으로 추정되는 금화 수백 닢이 약 1천600년 만에 빛을 봤다.

코리에레 델라 세라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알베르토 보니솔리 이탈리아 문화부 장관은 10일 밀라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지난 주 코모 도심의 크레쏘니 극장에서 로마제국 시대 금화를 비롯한 귀중한 유물들이 발굴됐다고 발표했다.

이 금화들은 고급 주택 건설을 위해 곧 철거될 예정이던 크레쏘니 극장 지하실에서 발굴된 돌 항아리 속에서 무더기로 모습을 드러냈다. 1870년 완공돼 1997년 문을 닫은 뒤 고급 주택 건설을 위해 곧 해체될 예정인 이 극장은 고대 로마의 도시 '노붐 코뭄' 인근에 위치해 있다.

전문가들은 발굴된 금화들이 호노리우스, 발렌티니아누스 3세, 레오 1세 등이 즉위했던 5세기 초반과 중반에 제조된 것으로 보고 있다.

원형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이 금화들의 가치는 수백 만 유로(수십 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현지 언론은 보도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