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멀티골로 바르사 통산 768경기 '역대 최다출전' 자축

FC바르셀로나 리오넬 메시가 22일 레알 소시에다드와의 경기서 골을 넣은 뒤 동료의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FC바르셀로나 리오넬 메시가 22일 레알 소시에다드와의 경기서 골을 넣은 뒤 동료의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리오넬 메시가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 역대 최다출전(768경기) 선수가 됐다. 이전 기록은 '옛 동료' 사비 에르난데스(통산 767경기)가 가지고 있었다.

메시는 22일 스페인 산세바스티안의 레알레 아레나에서 열린 레알 소시에다드와 2020-2021 라리가 28라운드 원정에서 전반 43분 세르히뇨 데스트의 결승골 도움을 시작으로 후반 11분과 후반 44분에 잇따라 골망을 흔들며 멀티골을 완성했다.

레알 소시에다드전을 통해 메시는 바르셀로나 통산 768경기(라리가 511경기·UCL 149경기·국왕컵 79경기·스페인 슈퍼컵 20경기·FIFA 클럽월드컵 5경기·유러피언 슈퍼컵 4경기) 출전을 기록, 사비 에르난데스(767경기)가 가지고 있던 역대 바르셀로나 통산 최다출전 기록을 경신했다.

통계전문 사이트 옵타에 따르면 메시는 768경기를 뛰는 동안 661골 263도움을 기록했다.

이날 2골 1도움을 작성한 메시는 이번 시즌 23골을 작성, 루이스 수아레스(아틀레티코 마드리드·19골)를 4골 차로 앞서며 득점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