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규 헤딩 결승골' 포항, 대구에 3-2 역전승

포항스틸러스 송민규 포항스틸러스 송민규

4위 포항 스틸러스가 송민규의 헤딩 결승 골로 세징야가 멀티골을 기록한 5위 대구FC에 3-2 역전승을 거뒀다.

18라운드 성남과 홈 경기에서 2-1 역전승으로 2무 3패 뒤 6경기 만에 승리의 기쁨을 맛봤던 포항은 2연승 했다.

대구는 최근 5경기 무승(1무 4패)으로 부진에서 헤어나오지 못했다.

방문 팀 대구가 전반 6분 먼저 균형을 무너뜨렸다. 왼쪽 측면에서 올린 신창무의 크로스가 골 지역 오른쪽에 있던 김대원을 거쳐 중앙으로 흐르자 세징야가 지체 없이 오른발로 차넣었다.

포항은 전반 17분 팔라시오스가 대구 수비수 정태욱의 반칙으로 얻어낸 페널티킥을 팔로세비치가 해결해 동점을 만들었다.

그러자 대구가 전반 33분 세징야의 추가 골로 다시 리드했다. 미드필드에서 상대 패스를 끊은 세징야가 혼자 치고 들어가다 오른쪽에 있던 김대원에게 열어줬고, 김대원의 크로스가 포항 수비수 발에 걸려 아크 정면에 떨어지자 세징야가 오른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을 1-2로 끌려간 포항은 후반 시작 4분 만에 팔라시오스의 골로 다시 맞섰다.

송민규가 최영준과 패스를 주고받으며 골 지역 왼쪽을 파고들어 날린 슈팅이 대구 골키퍼 구성윤에게 막혔지만, 바로 앞에 떨어진 공을 팔라시오스가 힘들이지 않고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이후 거세게 대구를 몰아붙이던 포항은 후반 35분 승부를 갈랐다. 강상우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크로스를 올리자 송민규가 골 지역 정면에서 헤딩으로 골문을 열었다. 올 시즌 K리그1 영플레이어상 유력 후보인 송민규의 리그 7호 골이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