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대회 골든볼(최우수선수) 노리나? U20 월드컵 "1골 4도움, 명품 택배 어시스트 맹활약"

11일 오후(현지시간) 폴란드 루블린 경기장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4강전 한국과 에콰도르의 경기. 전반 한국 이강인이 코너킥을 차고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현지시간) 폴란드 루블린 경기장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4강전 한국과 에콰도르의 경기. 전반 한국 이강인이 코너킥을 차고 있다. 연합뉴스

이강인의 명품 택배 도움이 12일 에콰도르와의 U20 폴란드 월드컵 4강전에서도 빛을 발했다.

이 경기에서 대한민국은 전반을 1대0으로 마무리했다.

전반 39분 최준이 골을 기록했는데, 최준의 골만큼 축구팬들의 주목을 받은 것은 이강인의 기습 프리킥 도움이었다.

빠른 타이밍 및 '표정'으로 상대팀 선수들을 속이며 신속한 프리킥으로 최준에게 공을 연결, 골을 도왔다.

이로써 이강인은 이 대회 4강전 전반까지 1골 4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조별예선 아르헨티나 전에서 1도움(오세훈 골), 8강 세네갈 전에서 1골 2도움(이지솔, 조영욱 골), 그리고 4강 에콰도르 전 전반까지 1도움(최준 골)이다.

이에 이강인의 대회의 MVP 격인 골든볼(최우수선수) 선정 가능성이 강하게 점쳐지고 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