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에콰도르 U20 월드컵 4강전 심판 누구?

한국 에콰도르 4강전 심판. 주심=마이클 올리버(잉글랜드) 부심=사이먼 베넷(잉글랜드) 스튜어트 버트(잉글랜드) 대기심=다니엘 시버트(독일) VAR 심판=알란 켈리(아일랜드) 파웰 라츠코프스키(폴란드). KBS2 tv 화면 캡처 한국 에콰도르 4강전 심판. 주심=마이클 올리버(잉글랜드) 부심=사이먼 베넷(잉글랜드) 스튜어트 버트(잉글랜드) 대기심=다니엘 시버트(독일) VAR 심판=알란 켈리(아일랜드) 파웰 라츠코프스키(폴란드). KBS2 tv 화면 캡처

한국 대 에콰도르의 2019 폴란드 U20 월드컵 4강전이 한국시간으로 12일 오전 3시부터 폴란드 루블린에서 진행되고 있다.

양팀 선발명단만큼 심판진도 네티즌들의 관심이 향하는 요소다. 이 대회 막판 VAR(비디오 판독 시스템)이 승부를 가르는 상황이 잇따르면서, VAR 판독 관련 결정을 내리는 심판들에게 관심이 쏠리는 것.

주심과 부심은 모두 잉글랜드 출신으로 구성됐다. 대기심은 독일인, 그리고 VAR 심판은 아일랜드 및 폴란드 출신.

주심 마이클 올리버(잉글랜드)
부심 사이먼 베넷(잉글랜드)
부심 스튜어트 버트(잉글랜드)
대기심 다니엘 시버트(독일)

VAR 심판
알란 켈리(아일랜드)
파웰 라츠코프스키(폴란드)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