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3 대구FC 히로시마 경기 절반(후반전)만 중계하는 이유는?

JTBC3 AFC 챔피언스리그 23일 중계 편성표. JTBC3 JTBC3 AFC 챔피언스리그 23일 중계 편성표. JTBC3

JTBC3가 23일 2건의 한국 프로팀 출전 AFC 챔피언스리그 경기를 중계하는 가운데, 대구FC 대 산프레체 히로시마의 경기는 절반만 중계키로 해 축구팬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1개 채널에서 1시간 간격으로 시작되는 2개의 경기 중계를 소화하려니 벌어지게 된 일이다.

JTBC3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0분부터 가와사키 프론탈레 대 울산현대의 경기 중계가 시작된다.

이어 1시간 뒤 대구와 히로시마의 경기가 시작되는데, JTBC3는 오후 8시 55분부터 이 경기를 중계한다고 공지했다.

즉, 전반전은 건너뛰는 것이다. 가와사키와 울산의 경기 후반전과 시간대가 겹쳐서다.

따라서 이날 JTBC3는 가와사키 대 울산 경기는 전부를, 대구 대 히로시마 경기는 절반만 중계할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일부 축구팬들은 JTBC가 JTBC3 채널 말고도 본 채널(JTBC)을 이용하면 좋았을 것이라는 등의 의견을 내놓고 있다. 또한 화제성 측면에서 현재 울산현대보다 대구FC가 앞선다고 주장하며 중계 방침에 대한 아쉬움도 나타내고 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