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키워드] 조현우 선방 시청률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남자 축구대표팀과 콜롬비아와의 평가전. 조현우가 제이손 무리요의 슛을 막아내고 있다. 연합뉴스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남자 축구대표팀과 콜롬비아와의 평가전. 조현우가 제이손 무리요의 슛을 막아내고 있다. 연합뉴스

26일 대한민국이 2대1로 승리한 콜롬비아와의 국가대표 축구 경기 주인공은 프로축구 대구FC 소속 골키퍼 '조현우'였다.

데이터로 증명됐다. 경기 중계방송 순간 시청률(조사업체 TNMS 기준)을 살펴봤더니, 후반 막판 조현우의 골대 앞 선방 장면 시청률이 25.2%로 경기 중 최고치였다. 손흥민(10%)과 이재성(15.5%)의 득점 때보다 높았다.

이 얘기가 27일 온라인에서 화제였다.

조현우는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 독일 전에서도 득점만큼 값진 슈퍼 세이브(결정적 선방)를 잇따라 보여준 바 있다. 골, 어시스트처럼 골키퍼의 선방도 숫자로 매겨 높게 쳐줘야 한다는 축구팬들의 의견이 꾸준히 나온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