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달인' 순천 수타짜장면+영주 육회비빔밥 달인 소개…위치는?

출처: SBS '생활의달인' 출처: SBS '생활의달인'

13일 방송되는 SBS '생활의 달인'에선 수타 짜장면 달인, 새총 달인, 육회비빔밥 달인이 소개된다.

이날 방송의 첫 번째로 소개될 달인은 40여 년 넘게 수타 짜장면을 만들어 인정받고 있다. 전라남도 순천의 작은 중식당에서 만난 수타 짜장면의 달인은 임민호(男/63세/경력48년) 달인이다.

배고픈 시절, 먹고 살기 위해 16살 때부터 중식을 배웠던 소년은 이제 환갑의 달인이 되어 동네에서 소문난 중식당을 이끌고 있다. 주문이 들어오는 즉시 바로 수타로 면을 뽑아 손님에게 내오는 방식은 달인이 40여 년 넘게 지켜온 철칙이다. 여기에 각종 채소와 고기를 아낌없이 넣어 춘장과 함께 볶아낸 짜장 소스가 더해지면 깊은 맛을 자랑하는 달인만의 수타 짜장면이 완성된다. 해당 수타짜장면 맛집의 상호명은 '옛날손짜장'으로 '전라남도 순천시 우석로 85'에 위치해 있다.

다음으로 소개될 이는 새총의 달인이다. 김문재 (男/45세/경력7년) 달인은 작은 돌을 끼운 고무줄을 팽팽하게 잡아당긴 후 숨을 죽이고 온 신경이 손끝에 집중되는 순간 무엇이든 맞춘다. 그는 20미터가 넘는 거리에서 꼿꼿하게 선 카드를 반으로 가르며 넘어뜨리는가 하면, 그 어떤 험난한 미션에도 목표물을 명중시켜버린다.

한편 이번 주 은둔식달 잠행단이 첫 번째로 찾아간 곳은 경상북도 영주시의 한 육회비빔밥집이다. 이 집은 전국 팔도에서 손님들이 너도나도 모여들어 대기표를 받고 기다려야만 맛볼 수 있다. 달인의 육회비빔밥은 신선한 채소와 싱싱한 육회가 한데 어우러져 아삭하고 고소한 식감을 자랑한다. 갓 도축한 소고기만을 엄선하는데 겉으로만 보아도 선홍빛을 띠는 것이 높은 신선도를 자랑한다. 이와 함께 달인만의 노하우로 생고기 특유의 비린 향을 잡아내고 비법 비빔장까지 더해져 씹을수록 고소하고 은근한 단맛이 맴돈다. 달인의 맛집인 '흥부가'는 '경상북도 영주시 대학로 92'에 위치해 있다.

수타 짜장면 달인, 새총 달인, 육회비빔밥 달인은 13일 밤 8시 55분, '생활의 달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