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안심마을-신용보증기금 햇빛발전소’ 준공식

발전소 부지 무상 제공, 공익사업 등에 발전 수익 활용
지역 자산화 사업 선도 모델로 2020년 기획재정부 주관 우선 과제 선정

신용보증기금은 3일 대구 동구혁신도시 내에 위치하고 있는 직원 숙소 청림재에서 지자체, 유관기관 등 관계자들을 초청해 '안심마을-신용보증기금 햇빛발전소' 준공식을 가졌다.

햇빛발전소 사업은 공공기관이 발전소 부지를 제공하고 지역주민으로 구성된 협동조합이 발전시설을 설치해 이를 통해 창출된 발전 수익을 지역사회 및 공익사업에 활용하는 사업이다.

신보는 청림재 건물 옥상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지역 주민 30여명으로 구성된 안심에너지협동조합이 발전시설을 설치했다. 또 대구지속발전가능협의회, 대구시, 동구청, 한국전력 등 지역 유관기관들이 발전소 건설에 힘을 모았다.

이번 사업은 2020년 기획재정부 주관 21대 우선 과제 중 협업부문 과제에서 모범사례로 선정됐다.

윤대희 신보 이사장은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이번 사업이 심각해지는 지방의 인구감소, 공동체 약화, 유휴 공간 증가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지역자산화 사업'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