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은행,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 실시

업체당 1천만원 한도, 금리 연 3.10~4.99%

대구은행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 DGB대구은행 제공 대구은행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 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은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을 위한 2차 금융지원 대출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대출 대상은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소기업, 소상공인 중 개인 기업 대상이다. 1차 프로그램 수혜기업 중 금리 1.5%가 적용된 고객, 제한업종 등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한도는 업체당 최대 1천만원이며 금리는 지난 18일 기준 최저 연 3.10%에서 최고 연 4.99%다. 상환은 2년 거치, 3년 원금분할상환 방식이며 중도상환 수수료는 면제된다. 대출금은 오는 25일부터 지급이 시작될 예정이다.

대구은행은 온라인으로도 2차 대출을 접수할 수 있도록 했다. 대구은행 홈페이지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성명, 휴대전화 번호, 희망거래 영업점을 입력하고 상담 날짜가 확정되면 매장에 방문하면 된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