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국민은행 침산동지점 직원 코로나19 확진

KB국민은행 대구 북구 침산동지점 위치(빨간원). 네이버 지도 KB국민은행 대구 북구 침산동지점 위치(빨간원). 네이버 지도

KB국민은행은 대구 침산동지점 직원 1명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에 따라 긴급 방역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국민은행에 따르면 해당 직원은 이날 오후 4시 30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직원의 주거지, 이동경로(동선), 접촉자 등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에 따라 국민은행은 대구 침산동지점에 대해 24일까지 방역 작업을 진행하는 한편, 감염 우려가 있는 침산동지점 소속 직원 전원을 14일간 자가격리 조치한다.

따라서 방역 작업 후부터는 3월 6일까지 원래 직원들 대신 파견 직원들이 근무하게 된다.

이 기간 동안 대구 침산동지점의 기업 여신, 외환 등 기업금융 업무가 제한된다. 이 업무는 인근 대구3공단종합금융센터에서 이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상점포 운영 프로세스에 따라 즉각 조치를 취했다.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은행 침산동지점은 대구시 북구 침산2동에 위치해 있다. 인근에는 칠성초등학교, 대구오페라하우스, 이마트 칠성점, 롯데마트 칠성점, 홈플러스 대구점 등의 학교 및 대중 편의시설을 비롯해 침산화성타운1·2차아파트, 침산코오롱하늘채1·2차아파트, 롯데캐슬오페라아파트, 한라스카이빌아파트 등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